Dure House

위치

용도

기간

대지면적

건축면적

​설계담당

서울특별시 은평구 신사동

쉐어하우스

2014 - 2015

116.0㎡

69.5㎡

엄동섭, 홍욱의

서울시 은평구 신사동 산새마을은 일본강점기 공동묘지였다가 1960년대 후반 철거민과 수재민 이주택지로 조성되면서 형성된 동네다. 산새마을이라는 이름은 주민참여형 주거재생사업 시범마을로 선정되면서 붙여진 것으로, 이 사업을 계기로 주민 공동체가 활성화된 마을로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지난 세월 양적 개발에 치중해 획일화된 대도시 서울의 한 구석에 자리한, 여전히 옛 마을공동체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는 몇 안 되는 장소다. 이들은 공동 텃밭을 일구거나, 마을을 곳곳을 가꾸고 김장나누기 골목청소를 통해 더불어 살기 좋은 마을을 만들어 왔다.

두레주택은 서울시의 임대식 주택으로, 사회초년생이나 홀몸노인이 저렴한 비용으로 장기간 거주할 수 있는 일종의 셰어하우스 개념으로 각자 독립된 침실공간과 함께 나눠쓰는 거실과 주방으로 구성된다. 그러나 근래 우후죽순으로 생기는 셰어하우스는 기존의 단독주택이나 아파트의 구성을 그대로 적용하거나 관리나 임대 측면에서만 강조할 뿐 어느 것도 건축적으로 새로운 주거양식을 제안하고 있지 않다. 우리는 기존 마을 공동체의 공간 점유방식과 사회성을 분석해 담장이라는 경계 없이 마을이 주거로 들어오며 동시에 주거가 마을로 확장되는 새로운 건축적 유형을 제안하고자 한다. 그것은 외부에 닫힌 복도가 아닌 공공의 가로에 다양하게 펼쳐진 사적 마당이 경계 없이 구성된 것, 닫힌 수직동선이 아닌 공공의 가로와 주변에 다양한 접점들을 가지는 건축적 산책로가 되는 것, 거대한 광장이 아닌 작은 것들의 집합으로 이루어진 지역의 소통적이며 역동적 공간구조를 갖는 주거의 새로운 양식이다. 이 주택은 작은 도시 조직을 가지고 있다. 내부에 공원, 길, 광장도 있다. 비단 5명의 거주자가 생활하는 집이지만 담장 없이 가로에 접해 마당과 거실이 있고 확장된 길은 연속되어 상부의 다섯 개의 방을 엮으며 마을 공동체에 열려있다. 이를 통해 건축은 거주자와 이웃 주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마을풍경으로 존재하게 된다.

Location

Programme

Period

Site Area

Building Area

Design Team

Sinsa-dong, Eunpyeong-gu, Seoul

Sharing Housing

2014 - 2015

116.0㎡

69.5㎡

Um Dongsub, Hong Ukee

Sansae Village in Sinsadong, Eunpyeong-gu, Seoul, previous public burial ground during Japanese colonial era was developed as relocation residential land for the evicted and flood victims in late 1960s. The village was named when it was selected as pilot project of Participatory Residential Regeneration, and has come into spotlight as a village with active local community. Located in a corner of Seoul which is standardized metropolitan area due to concentration on quantitative development for decades, it is one of a few remaining places which still conserve the form of old community. They have kept their village as livable community by tending common kitchen garden, maintaining every corner of village, sharing kimchi-making, and alley cleaning.

Dure House, rental housing operated by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is comprised of independent bedrooms and shared livingroom and kitchen, which is a sort of share house which can accommodate young employees and elderly people living alone. Without proposing new housing type in terms of architecture, most share houses recently springing up just apply layout of existing houses and apartments and emphasize the aspect of management and rent. We intend to propose new architectural type which introduces village into house and extend house to village by analyzing space occupation way and sociality of existing local community. They are new housing types as follows; composition with private garden variously extended toward public street instead of closed corridor without boundary; architectural promenade with various contact points with public street and surroundings instead of closed vertical circulation; local communication and dynamic spatial structure comprised of a set of small things rather than huge square. This house includes small urban fabric. It has park, path, and even square. Though only five people live there, garden and livingroom is facing the street without fence and extended path, weaving five rooms in upper part, is open toward village community. Through this, architecture can exist as village landscape to be completed by residents and neighbors together.